본문 바로가기

[사진] 강경화 “위장전입 물의 송구”

중앙일보 2017.05.30 02:52 종합 1면 지면보기
29일 오전 서울 세종로 인사청문회 준비 사무실로 출근 중인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 강 후보자는 퇴근길에 고교 은사의 소개를 받은 곳으로 큰딸이 위장전입한 사실과 관련, “물의를 빚어 송구스럽다”고 말했다. 
 
김경록 기자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