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준표 “금수저 2세 정치인들 결국 자멸”

중앙일보 2017.05.30 00:44
[사진 홍준표 전 경남지사 페이스북]

[사진 홍준표 전 경남지사 페이스북]

홍준표 전 경남지사가 “서민 코스프레나 하는 금수저 2세 정치인들이 이끄는 사이비 보수 정치 세력들은 곧 사라질 것”이라고 밝혔다.
 
홍 전 지사는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정치적 지향점이 모호하면 그 정치세력들은 국민들로부터 외면받는다”며 이같이 썼다.
 
홍 전 지사는 “대선 전에는 국민의당에 가자는 사람들도 있었지만, 국민의당도 민주당에 합당될 처지에 놓여 있어 이젠 갈 데도 없을 것”이라며 “자유한국당에서도 받아줄 수가 없는 금수저 2세나 배신의 상징인 일부 정치인들은 결국 정치적 자멸의 길로 갈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했다.
 
홍 전 지사는 “자유한국당은 자유 대한민국의 가치를 지키는 마지막 보루로써 정치적 소임을 다해야 한다”며 “이들 금수저 2세들이나 배신의 정치를 일삼는 사람들과는 확연히 다른 길로 가야 한다. 그래야 문재인 정권과 대립점에 있는 수권 세력이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