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동건 "조윤희-2세-연기, 놓칠수 없다 최선 다할 뿐"

중앙일보 2017.05.29 18:53
(온처리)이동건 7일의왕비

(온처리)이동건 7일의왕비

이동건이 "결혼과 출산, 연기 모두 놓칠 수 없다"고 말했다.  
 
이동건은 29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패리얼팰리스에서 열린 KBS2 새 수목극 '7일의 왕비' 제작발표회에서 "큰 교과서는 대본이고 큰 선생님은 감독님이다. 감독님이 제시해주시는 방향에 맞게 대본을 끊임없이 읽고 캐릭터를 준비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동건은 "준비 기간이 짧아서 굉장히 버거웠다. 하지만 내가 다른 뭔가에 신경써야 하지 않는 한 계속 상상했던 것 같다. 늘 하듯 준비했다"고 밝혔다.  
 
'결혼과 출산, 연기를 같이 병행하는 게 힘들지 않겠냐'는 질문에는 "물론 힘들다. 하지만 누가 대신 해줄 수도 없고 둘 다 놓쳐서는 안되는 일이다. 내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일이기 때문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7일의 왕비'는 조선 역사상 가장 짧은 시간인 7일 동안 왕비의 자리에 앉았다 폐비된 비운의 여인 단경왕후 신씨를 둘러싼 중종과 연산의 러브스토리를 그린 로맨스 사극 드라마다. '추리의 여왕' 후속으로 31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