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허언증 루머'에 울컥한 오마이걸 유아

중앙일보 2017.05.29 13:37
[사진 네이버 V앱]

[사진 네이버 V앱]

 
걸그룹 '오마이걸' 유아가 자신과 관련한 허언증 루머를 떠올리며 눈물을 보였다.
 
29일 네이버 V앱을 통해 공개된 '아이돌 드라마 공작단' 1회에서는 오디션을 본 유아의 모습이 공개됐다.
 
유아는 이날 '별그대' 속 천송이가 악플을 읽는 장면으로 자유 연기를 선보였다.  
 
[사진 네이버 V앱]

[사진 네이버 V앱]

[사진 네이버 V앱]

[사진 네이버 V앱]

 
제작진이 실제로 이런 경험이 있냐고 묻자 유아는 "제 반응이 궁금해서 찾아보게 되는데 나쁜 글이 되게 많더라"라며 입을 열었다.
 
유아는 "한참 루머가 있었다. 허언증이라고. 외모 욕은 이제 많이 극복된 상태인데 부모님도 되게 많이 우셨다"고 말했다.
 
이어 "스케줄을 해야 하는데 그게 너무 슬퍼서 잘 안 됐다. 앞으로 연예인 생활을 어떻게 하지 싶었다. 너무 무서워서"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유아는 "친구들 앞에서 울면 속상하니까 방 안에 들어가서 이불 쓰고 울었다"고 덧붙였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