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eisure&style] 인체공학적 설계 … K2 아쿠아 샌들, 물놀이 필수 아이템 강추!

중앙일보 2017.05.25 00:02 부동산 및 광고특집 1면 지면보기
K2 윈드 쿨은 아웃솔 양옆에 물 빠짐 구멍인 ‘워터 드레인(WATER DRAIN)’이 있다. [사진 K2]

K2 윈드 쿨은 아웃솔 양옆에 물 빠짐 구멍인 ‘워터 드레인(WATER DRAIN)’이 있다. [사진 K2]

올여름 물놀이 여행을 떠나는 이들에게 K2가 아쿠아슈즈를 추천했다. K2는 트레킹, 계곡 산책, 캠핑 등 여름 아웃도어 활동 시 가볍고 편안하게 신을 수 있는 아쿠아 샌들 ‘윈드 쿨(WIND COOL)’과 아쿠아 슬립온 ‘부프(BOOF·사진)’를 선보였다.
 
인체공학적 배수 설계로 물 빠짐이 탁월한 K2 윈드 쿨은 아웃솔 양옆에 물 빠짐 구멍인 ‘워터 드레인(WATER DRAIN)’이 있다. 신발 안쪽 물은 빠져나가고 물속에서 신발 위쪽으로 물이 올라오는 역류 현상을 최소화해준다. 통기성이 있는 메시 소재를 적용해 물에 젖어도 빠르게 건조돼 쾌적하게 신을 수 있다.
 

윈드 쿨은 X자 형태의 패턴으로 발목 지지력을 높여 안정감을 제공해 주는 X 밴드 피팅과 내 발 모양에 꼭 맞춘 듯 발등부터 발뒤꿈치까지 감싸주어 밀착감을 높여주는 스마트 핏 시스템(SMART FIT)을 적용했다. 흔들림 없이 편안하고 우수한 착화감을 제공한다.
 
인솔은 분리해 따로 세척하기 편리하다. 물놀이 후 갈아 끼울 수 있다. 신발을 풀고 조일 수 있는 보아 다이얼 타입으로 신고 벗기 쉽다. 블랙·카키·베이지 색상으로 출시됐다. 가격은 26만9000원.
 
‘부프’는 아쿠아 슬립온으로 워터 아웃도어 활동은 물론 일상에서도 멋스럽게 신을 수 있다. 양쪽 측면과 뒤꿈치 쪽에 배수 홀이 있어 배수력을 자랑한다. 역류 현상은 최소화해준다. 아웃솔에 미끄럼 방지 기능을 적용해 안전한 물놀이 활동이 가능하다. 그레이·화이트 색상으로 구성됐다. 가격은 9만9000원이다.  
 
배은나 객원기자 bae.eunna@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