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차세대 베이글 여신'이라는 맥심 6월호 표지 모델 정체는

중앙일보 2017.05.23 07:23
[사진 맥심코리아 제공]

[사진 맥심코리아 제공]

남성 잡지 '맥심(MAXIM)' 6월호 표지 모델의 정체가 눈길을 끌고 있다.
[사진 브레이브걸스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 브레이브걸스 공식 인스타그램]

맥심 6월호 표지 모델은 걸그룹 브레이브걸스 멤버 유정이다. 그는 지난해 브레이브걸스에 합류했다.
[사진 브레이브걸스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 브레이브걸스 공식 인스타그램]

맥심은 그를 차세대 베이글(얼굴은 아기 같은데 몸매는 풍만함을 이르는 말) 여신으로 소개하고 있다.  
[사진 맥심코리아 제공]

[사진 맥심코리아 제공]

사진 속 유정은 테니스 코트에서 연분홍색 수영복을 입고 있다. 그가 맥심 표지 모델을 통해 인기를 얻을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