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5·18 기념식 참석한 국민의당 이언주 의원의 흰옷에 쏠린 눈

중앙일보 2017.05.18 23:58
[사진 온라인커뮤니티, 연합뉴스]

[사진 온라인커뮤니티, 연합뉴스]

18일 열린 5·18 광주민주화운동 제37주년 기념식에 참석한 이언주 국민의당 의원의 복장이 네티즌의 눈길을 끌었다. 이날 참석자 대부분이 검정색 옷을 입었는데, 이 의원은 흰옷을 입고 참석했기 때문이다.
[사진 온라인커뮤니티]

[사진 온라인커뮤니티]

 
이 의원은 이날 오전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열린 ‘5·18 정신을 계승, 정의가 승리하는 대한민국’ 기념식에 참석했다. 이 의원은 검정색 줄무늬가 그려진 흰색 재킷에 검은색 바지를 입고 모습을 드러냈다. 이 의원은 전날 오후 5·18 민주묘지를 참배했을 때도 흰색 재킷에 흰 머플러를 착용했다.
 
이 의원의 복장은 일부 더불어민주당 지지자들 사이에선 비판을 받기도 했다. 반면 “본래 한국은 전통적으로 상에는 하얀 옷을 입고 간다"거나 "추모식에 검정 옷을 입는 것은 서양 전통”이라는 반론도 나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