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우리, 우월한 가족 사진 공개 “누가 엄마냐”

중앙일보 2017.05.17 08:10
스타일리스트 김우리가 가족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픽미! 숨은 금손, 나야 나’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김우리, 재희, 박혜경, 금잔디, 지숙 등이 출연했다.
 
이날 전효성은 “김우리씨가 믿기지 않지만 벌써 결혼 25년 차다. 아내와 두 딸이 연예인 뺨치게 예쁘지 않냐”고 말문을 열었다.  
 
[사진 방송화면 캡처]

[사진 방송화면 캡처]

이후 김우리의 아내와 두 딸의 사진이 공개됐다. 사진 속 아내와 딸들은 모델 뺨치는 몸매와 우월한 비주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를 본 MC들은 “모델들 아니야?”, “누가 엄마냐”, “딸들도 비율이 너무 좋다”, “어머니가 몸이 더 좋으시다”, “몸의 비율이 어떻게 저렇게…”라며 감탄했다.
 
이날 김우리는 최근 홈쇼핑에서 주목 받는 사실이 언급되자 “매회 매진인 것 같다”며 “세럼 같은 건 한 500억”이라고 수익에 대해 밝혔다. 이어 “꽃립스틱이 있다”면서 “석 달 만에 한 60억” 벌었다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김우리는 “예전에는 (홈쇼핑을) 돈을 주면 했었다. 제 별명을 믿쓰김(믿고 쓰는 김우리)이라고 지어줬다. 그런 타이틀을 달고 나니까 아무거나 할 수가 없다. 엄청 연락이 온다. 돈 많이 주겠다고 하는데 안 한다”고 말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