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올랜도 블룸이 전처 미란다 커를 대하는 자세

중앙일보 2017.05.15 22:14
사진=올랜도 블룸 인스타그램

사진=올랜도 블룸 인스타그램

올랜도 블룸이 전처 미란다 커의 사진을 보고 좋아하는 아들의 사진을 공개했다.  
 
올랜도 블룸은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들 사진을 공개하며 "아들 플린과 중국에서 찍은 사진이다. 미란다 커는 훌륭한 어머니이자 친구이고, 공동 부모다. 그녀에게 감사하고 축복한다"라고 적었다.  
 
사진 속에는 플린이 두 팔을 벌려 엄마 미란다 커의 광고를 포옹하는 듯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한편 올랜도 블룸과 이혼한 미란다 커는 7세 연하의 억만장자 사업가 에번 스피걸과 재혼할 예정이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