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산 SUV 최초의 PHEV’ 기아차, 니로 PHEV 출시…3305만원부터

중앙일보 2017.05.15 11:03
2018 니로(좌) & 니로 PHEV(우) [기아차]

2018 니로(좌) & 니로 PHEV(우) [기아차]

기아차가 국산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최초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인 '니로 PHEV'를 출시했다. 기아차는 15일 “니로 PHEV와 2018년식 니로를 각각 출시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3월 출시했던 소형 SUV 니로의 라인업을 확장한 것이다. <본지 15일자 경제 3면>
 

니로 PHEV, 국산 SUV 최초의 PHEV
전기+하이브리드 모드로 840km 주행 가능
2018년형 니로는 안전사양 신규 탑재

니로 PHEV는 고효율의 리튬 이온 폴리머 배터리를 장착해 1회 충전 시 전기 모드만으로 최대 40km 거리를 주행할 수 있는 친환경차다. 외부충전 시스템을 갖추고 있지만 하이브리드 모드(800km)로 주행할 수도 있다. 이를 포함하면 1회 충전으로 총 840km 주행이 가능하다.
 
카파 1.6 GDi 엔진·모터 시스템 합산 최고 출력 141마력, 최대 토크 27.0kgf·m의 동력성능을 구현했다. 연료효율은 복합 휘발유 기준 18.6km/L, 복합 전기 기준 5.1km/kWh이다.  
니로 PHEV [기아차]

니로 PHEV [기아차]

 
디자인은 ^앞뒤 범퍼의 블루 컬러 포인트 ^사이드 도어 크롬 가니쉬 ^반광 크롬을 적용한 라디에이터 그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용 엠블럼으로 기존 하이브리드 모델과 차별화했다.
 
니로 PHEV의 가격은 ^프레스티지 3305만원 ^노블레스 3535만원이다. 프레스티지 트림의 경우 정부 보조금(500만원)을 받으면  2000만원대로 구입할 수 있다.
 
2018년형 니로 [기아차]

2018년형 니로 [기아차]

기아차는 또 기존 하이브리드 모델에서 일부 사양을 개선한 2018년형 니로도 함께 출시했다. LED 헤드램프·LED 실내등을 추가했고, 유채색 계열의 ‘딥 세룰리언 블루’ 컬러를 선택할 수 있다. 또 운전자세 메모리 시스템(IMS)·주행조향 보조 시스템(LKAS) 등 안전사양을 신규 탑재했다. 2018년형 니로 가격은 ^럭셔리 2355만원 ^프레스티지 2565만원 ^노블레스 2785만원이다.
문희철 기자 reporter@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