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웃었다는 이유로 학교 행사서 조교 뺨 때린 교수

중앙일보 2017.05.13 10:21
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합니다.

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합니다.

대전의 한 대학 교수가 학교 행사 자리에서 조교가 웃는다는 이유로 뺨을 때려 경찰 조사를 받게 됐다.  
 
13일 대전 경찰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후 7시 40분께 시내 한 식당에서 진행된 대전 모 대학 행사장에서 이 대학교수 A씨가 조교 B씨의 뺨을 두 차례 때렸다.
 
현장에 있던 다른 교수 등이 B씨와 함께 인근 지구대로 가 이 내용을 알렸고, B씨는 A교수의 처벌을 요구하며 피해조서를 작성했다.
 
경찰은 조만간 A교수를 불러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