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승민 "제게는 힘들고 외로운 선거...개혁보수 공감해주신 국민 감사"

중앙일보 2017.05.09 23:45
  
jtbc 방송 캡처

jtbc 방송 캡처

 바른정당 유승민 대통령 후보가 9일 "다시 하나 돼 국민을 지키는 노력에 혼신의 힘을 다해야 한다"고 밝혔다.
 
유 후보는 이날 오후 11시 30분쯤 당 상황실에 도착해 당직자들과 인사를 나눈 뒤 "문 후보에게 전화로 축하 인사를 드렸다. 문 후보를 지지하지 않은 국민의 목소리도 겸허히 경청하는 대통령이 되어 주실 것을 당부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제게는 힘들고, 때로는 외로운 선거였다. 그러나 저를 지켜주신 국민들 덕분에 흔들리지 않고 끝까지 올 수 있었다"며 "무엇보다 제가 추구하는 개혁 보수의 길에 공감해주신 국민들 덕분에 바른정당으로서는 새 희망의 씨앗을 보았다"고 강조했다.
 
유 후보는 "이 씨앗을 소중히 키워 싹을 틔우고 언젠가는 열매를 맺도록 하겠다"며 "우리가 왜 정치를 하는지 정치의 본질을 늘 마음깊이 새기겠다. 많은 분들의 따뜻한 손길을 잊지 않고 더 좋은 정치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상·하준호 기자 ground@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