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테임즈, 다시 홈런 가동...시즌 12호포

중앙일보 2017.05.08 11:20
한국 프로야구 홈런왕 출신 에릭 테임즈(31·밀워키 브루어스)가 메이저리그에서 다시 홈런포 가동을 시작했다.
4월 25일 신시내티전에서 연타석 홈런(9,10호)을 치고 밀워키 동료들의 축하를 받고 있는 테임즈. [사진 밀워키 인스타그램]

4월 25일 신시내티전에서 연타석 홈런(9,10호)을 치고 밀워키 동료들의 축하를 받고 있는 테임즈. [사진 밀워키 인스타그램]

 
테임즈는 8일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 피츠버그의 PNC 파크에서 열린 피츠버그 파이리츠와 원정경기에 2번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1홈런을 포함해 4타수 3안타 2타점으로 활약했다. 시즌 타율은 0.324(108타수 35안타)로 끌어 올렸다.
 
이날 테임즈는 10경기 만의 홈런을 때렸다. 9회 초 5-2로 앞선 가운데 상대 투수 조니 바바토의 초구를 때려 오른쪽 담장을 넘겼다. 시즌 12호 홈런. 밀워키는 6-2로 승리했다. 
 
5년 만에 메이저리그에 돌아간 테임즈는 4월에만 11홈런을 때려내며 뜨거운 한 달을 보냈다. 그러나 집중 견제를 받으면서 다소 타격감이 떨어졌다. 최근 9경기에서 홈런 없이 타율 0.176, 1타점에 그쳤다. 하지만 이날 다시 멀티안타를 때려내며 살아나는 모습이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