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귀고 싶은 사람으로 서로를 지목한 남녀 아이돌

중앙일보 2017.05.08 10:51
MBC '비밀 예능 연수원'

MBC '비밀 예능 연수원'

피오와 윤보미가 사귀고 싶은 사람으로 서로를 지목했다.  
 
5일 방송된 MBC 파일럿 예능 '비밀 예능 연수원'에서는 서로를 지목해 핑크빛 분위기를 자아낸 블락비 피오와 에이핑크 보미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피오는 이 안에서 한 명을 사귀어야 한다면 누구와 사귀겠냐는 질문을 받았다. 
 
이미 마음에 점쳐둔 사람이 있던 것마냥 안절부절못하던 피오의 모습에 절친 송민호는 "아까 나한테 말했었잖아"라며 분위기를 달궜다.  
 
결국 피오는 "보미님..."이라며 속마음을 털어놔 현장을 아수라장으로 만들었다. 그는 "잘 먹기로 유명하지 않나. 잘 먹는 사람을 좋아한다"며 "젓가락질 잘하는 것도 좋아한다. 밝고 웃는 것도 예쁘고"라며 수줍게 말했다.  
MBC '비밀 예능 연수원'

MBC '비밀 예능 연수원'

이를 지켜보던 하하는 보미에게 "분위기상 흐름대로 가지 말고 솔직하게, 무조건 사귀어야 한다면 누구?"라고 물었다.
 
이미 볼이 발그레해진 보미 역시 수줍게 피오를 꼽아 다른 출연진들로부터 격한 축하를 받았다.  
 
보미는 "평소 애교 많은 남자를 좋아한다"고 밝혔다.  
 
임유섭 인턴기자 im.yuseop@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