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선 개표방송 볼 때 음식 선호 여론조사…치킨 34.7%, 족발 9.2%, 삼겹살 8.4%

중앙일보 2017.05.08 10:23
[중앙포토]

[중앙포토]

19대 대선 개표방송을 지켜보면서 유권자들이 가장 먹고 싶은 음식은 치킨으로 나타났다.  
 
 8일 여론조사전문기관 리얼미터에 따르면 “이번 대선 당일 개표 방송을 보면서 가장 먹고 싶은 음식이 무엇인지”를 조사한 결과 ‘치킨’이 34.7%로 가장 많은 응답을 받았다. 다음으로 ‘족발’ 9.2%, ‘삼겹살’ 8.4%로 나타났다. 이어 ‘보쌈(6.4%)’, ‘탕수육(5.6%)’, ‘떡볶이(3.6%)’, ‘순대(2.1%)’, ‘어묵(2.0%)’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유승민 바른정당 후보 지지층(치킨 45.8%, 보쌈 9.6%)의 ‘치킨’ 선호도가 가장 높았다. 문재인 민주당 후보 지지층(치킨 44.2%, 삼겹살‧족발 8.1%)이 뒤를 이었다. 다음으로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 지지층(치킨 27.9%, 족발 11.9%),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 지지층(치킨 22.1%, 삼겹살 12.2%) 순으로 치킨 선호도가 높게 조사됐다.
지난달 28일 문재인(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심상정 정의당, 유승민 바른정당, 안철수 국민의당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가 서울 상암동 MBC 스튜디오에서 선거관리위원회 주최로 열린 생방송 토론을 시작하기 앞서 투표참여 독려 피켓을 들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지난달 28일 문재인(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심상정 정의당, 유승민 바른정당, 안철수 국민의당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가 서울 상암동 MBC 스튜디오에서 선거관리위원회 주최로 열린 생방송 토론을 시작하기 앞서 투표참여 독려 피켓을 들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지역별로는 부산·경남·울산(치킨 38.0%, 족발 10.8%)에서 가장 높았다. 이어 대구·경북(치킨 36.4%, 삼겹살 15.4%), 수도권(치킨 33.3%, 삼겹살 7.9%), 대전·충청·세종(치킨 32.8%, 족발 13.7%), 광주·전라(치킨 32.2%, 삼겹살 11.1%)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 의뢰로 5월 6일 무선(14%) 전화면접 및 무선(66%)·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무선전화(80%)와 유선전화(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전국 19세 이상 성인 6263명에게 전화해 최종 502명이 응답을 완료해서 8.2%의 응답률을 나타냈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였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