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릉 성산면 산불 재발화…보광리·관음리 주민대피령

중앙일보 2017.05.08 05:11
[사진 YTN]

[사진 YTN]

8일 강릉 성산면 어흘리 산불이 재발화해 보광리와 관음리 주민들에게 대피령이 내려졌다. 강원도 강릉 일대 산불은 7일 오후 6시 무렵 진화가 완료됐다가 다시 살아났다.  
 
 산림청 등은 이날 오전 3시 29분 성산면 보광리와 관음리 주민에게 대피령을 내렸다. ‘해당 지역 주민은 마을회관으로 신속히 대피해 달라’는 내용의 긴급재난문자도 발송됐다.
 
 지난 7일 밤 성산면 어흘리 대관령박물관 인근에서 되살아난 잔불이 최대순간풍속이 초속 15m가 넘는 강한 바람을 타고 번졌다. 소방차량 10여 대가 마을 입구에서 방화선을 구축, 산불 확산을 차단 중이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