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내숭 따위…" 역대급 '얼굴 몰아주기' 인증한 걸그룹

중앙일보 2017.05.06 22:11
[사진 하니 인스타그램]

[사진 하니 인스타그램]

 
걸그룹 EXID가 역대급 '얼굴 몰아주기'를 선보였다. 
 
하니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좋은 추억 만들어줘서 고마워요들. 덕분에 아주 즐거웠습니다"란 글과 함께 한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는 '낮보다는 밤' 굿바이 무대를 가진 뒤 촬영한 것으로 보인다.
 
사진에는 익살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는 멤버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마치 걸그룹의 '얼굴 몰아주기'를 떠오르게 한다. 하지만 살아남은 이는 없었다.
 
멤버들의 쾌활한 모습에 팬들은 "독보적이다" "지못미(지켜주지 못해 미안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