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준표, "SBS 사장·본부장 목 잘라야…뉴스는 MBC만 보시라" 비난

중앙일보 2017.05.04 18:08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가 4일 충주체육관 앞 광장에서 유세했다. 강정현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가 4일 충주체육관 앞 광장에서 유세했다. 강정현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가 세월호 인양 지연 의혹 보도를 삭제·사과한 SBS에 대해 "SBS 사장과 보도본부장 목을 다 잘라야 한다"고 원색적인 비난을 했다.
 
4일 홍준표 후보는 충북 충주체육관에서 가진 유세에서 “SBS가 진짜 뉴스를 내보다가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 측에서 항의하니까 스스로 가짜 뉴스라며 기사를 내리고 사과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홍준표 후보는 “SBS 회장이 경영권 상속을 한다고 복잡하다. 나중에 문재인이 대통령이 되면 경영권 상속하는 게 겁이 나서 그러는 것”이라며 “자기들이 방송한 진짜 뉴스를 가짜 뉴스라고 방송하는 것은 전두환 때도 안했던 일”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홍준표 후보는 “자기들이 나와서 ‘우리가 뉴스를 가짜뉴스로 내보냈다’고 말하는 방송은 60년 넘게 살면서 처음 봤다”며 “SBS 8시뉴스 보지 마라. 드라마는 보시고 뉴스는 MBC 뉴스 봐라”라고 말하기도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