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무도 투표 인증샷, 정준하·양세형의 특정 후보 지지 의혹(?)

중앙일보 2017.05.04 10:58
[사진 트위터]

[사진 트위터]

MBC ‘무한도전’ 출연진이 19대 대통령 선거 사전투표를 마친 뒤 팬들에게 투표 참여를 독려하는 인증샷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렸다.
 
 무한도전은 사전투표 첫날은 4일 페이스북에 유재석·박명수·정준하·하하·양세형이 성수2가1동 사전투표소 앞에서 찍은 사진을 올리고 “무한도전 멤버 5인 사전투표 완료”라고 적었다. 무한도전은 이어 “4~5일은 제 19대 대통령선거 사전 투표기간입니다. 여러분의 소중한 한 표! 꼭 투표하세요!”라고 당부했다.
 
 무한도전 팬들은 인증샷을 두고 장난 섞인 의혹 제기를 멈추지 않았다. 팬들이 지목한 것은 사진 속 정준하의 손가락이다.
 
 정준하는 박명수의 어깨에 왼손을 올렸는데, 새끼 손가락이 접혀있다. 이 때문에 마치 기호 4번 유승민 후보를 지지하는 게 아니냐는 우스갯말이 나왔다. 한 팬은 “4번 찍으셨나봐”라며 농담 댓글도 달았다.
 
 반론도 만만치 않았다. 양세형은 양손을 두 뺨에 댔는데 이를 두고 또 다른 팬은 “그렇다면 양세형은 기호 5번(심상정)을 찍었다는 말이냐”고 재치있게 맞받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