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아부터 '무도'멤버까지 스타들의 '투표인증샷'

중앙일보 2017.05.04 10:58
청담동 사전투표소에서 투표한 가수 보아 [사진 보아 인스타그램 캡쳐]

청담동 사전투표소에서 투표한 가수 보아 [사진 보아 인스타그램 캡쳐]

19대 대통령 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4일 스타들의 '투표 인증샷'이 쏟아지고 있다. 
바쁜 스케줄로 사전 투표에 참여한 스타들은 '투표 방법이 쉽다는 것'을 강조하며 투표를 독려했다.   
 
이날 서울 강남구 청담동 사전투표소에는 많은 연예인이 모습을 보였다. 이른 아침 투표를 마친 가수 보아는 인스타그램에 "일정상 해외에 나가게 돼 오늘 투표했다"며 "소요시간 5분 정도. 여러분의 소중한 한표, 잊지말고 투표하시라"고 말했다.  
 
아이돌 가수들도 사전 투표에 동참했다. SBS'K팝 스타 시즌 6' 출신 전민주와 엠넷 '프로듀스 101' 출신 가수 이수현, 갓세븐 JB 등도 청담동 사전투표소를 찾았다. 특히 걸그룹 다이아의 정채연은 생애 첫 투표를 했다고 전했다. 
 
프로그램 멤버가 함께 투표에 참여하기도 했다. MBC TV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 멤버 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하하, 양세형은 서울 성수2가1동 사전투표소에서 투표 후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5일 오전 성수2가1동 사전투표소에서 투표한 무한도전 멤버들 [사진 MBC]

5일 오전 성수2가1동 사전투표소에서 투표한 무한도전 멤버들 [사진 MBC]

무한도전 제작진은 이날 공식 트위터에 "무한도전 멤버 5인 사전투표 완료! 여러분의 소중한 한 표 꼭 투표하세요"라고 밝혔다.  
 
이 외에도 배우 김지훈, 배우 이시영도 각자의 인스타그램에 투표소 앞에서 찍은 사진을 올리며 "이제 신분증만 챙겨 가면 바로 투표할 수 있다",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모두 투표해달라" 등의 말과 함께 투표를 독려했다. 
 
한편 사전투표는 5월 9일 투표가 어려운 선거인이 전국 어디에서나 투표할 수 있는 제도로 4일과 5일 양일간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진행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