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운천, 바른정당 잔류 결정

중앙일보 2017.05.04 09:57
바른정당 정운천 의원. [중앙포토]

바른정당 정운천 의원. [중앙포토]

바른정당 탈당을 고민했던 정운천(전주을) 의원이 당에 남기로 4일 결정했다.
 

주민과 당원 의견 받아들여 탈당 않기로

정 의원은 지역구 주민과 당원들의 의견과 조언을 받아들여 바른정당에 잔류하기로 했다.
 
정 의원은 이날 오전 10시 전북도청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정확한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정 의원은 지난 1일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와 회동을 하면서 탈당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왔다.
 
전날 황영철 의원의 탈당 방침 번복에 정 의원의 잔류 결정으로 바른정당은 원내교섭단체 요건(20석)을 유지하게 됐다.
 
전주=김호 기자 kimho@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