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더 똑똑해진 네이버 연예뉴스…네이버 AI 추천시스템, 모바일 '연예'에 시범적용

중앙일보 2017.04.27 19:28
네이버는 27일 부터 자사의 인공지능 콘텐츠 추천 시스템인 '에어스'를 연예뉴스에도 적용한다고 밝혔다. [사진 네이버 제공]

네이버는 27일 부터 자사의 인공지능 콘텐츠 추천 시스템인 '에어스'를 연예뉴스에도 적용한다고 밝혔다. [사진 네이버 제공]

네이버의 인공지능(AI) 콘텐츠 추천 시스템인 '에어스'(AiRS)가 연예뉴스에 시범적용된다.
 
27일 네이버는 이날 오후부터 모바일 '연예' 판에 에어스(AiRS)를 적용한다. 앞서 에어스는 네이버TV, 웹툰, 모바일 네이버 메인의 뉴스 영역, 네이버 모바일 MY피드, 스포츠 판에 시범적용됐다.
 
이에 따라 네이버는 모바일 연예판 사용자 중 50%를 무작위로 뽑아 이들에게 개인 맞춤형 연예기사를 노출한다.
 
이를테면, 아이돌 그룹 '빅뱅'을 많이 본 사용자에게는 빅뱅 콘서트, 팬미팅, 앨범 등에 관한 최신 뉴스를 선별해 제공하는 식이다. 
 
네이버는 이후 동영상, 스타캐스트, 공식 포스트 등 에어스가 추천하는 연예 콘텐츠의 폭을 넓혀나갈 계획이다. 
 
네이버 관계자는 "앞서 에어스를 시범 적용하던 모바일 네이버 메인의 뉴스 영역과 스포츠판은 과거 50%의 사용자를 대상으로 하다 현재는 그 범위를 100%로 넓혔다. 계속 다양한 영역에서 에어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