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에이스펀딩, 목동·상암동 빌라신축자금 첫 상품 출시

중앙일보 2017.04.27 15:33

은행 PF대출 부서 출신들이 만든 에이스펀딩㈜은 오는 4월 말에 첫 정식 펀드 투자서비스를 실시한다.
 
에이스펀딩은 IT전문가, 은행PF대출 부서 출신은행원, 공인중개사가, 중앙감정평가법인, 가람법무사, 해담건축사 등 전문가 집단이 설립하였다.
 
서기원 대표는 “최근엔 저축은행도 건축자금 대출비율 자체를 줄이고 있거나 중단 할 정도로 중소형 건축업자가 대출을 받기가 만만치 않은 상황이다.
 
저소득 층이 증가하고, 1인2인 가구 수가 증가 되는 상황에서 중소형 건축자금을 원활히 순환 시키는 것을 경영 목표로 한다”고 전했다.
 
정식 펀드 투자서비스 시작과 함께 목동 또는 상암동에 빌라건축자금을 1호펀딩으로 출시하는데,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통해서 확인이 가능하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