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현무가 방송 도중 과거 '정신과 상담'을 받은 이유

중앙일보 2017.04.27 11:45
[사진 JTBC 잡스 측 제공]

[사진 JTBC 잡스 측 제공]

방송인 전현무가 악플 때문에 과거 정신과 상담을 받은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27일 방송되는 JTBC 밥벌이 연구소 '잡스'에서는 전현무가 과거 정신과 상담을 받았던 경험을 털어놓는 장면이 전파를 탈 예정이다.  
 
전현무는는 "방송 활동으로 인해 한창 악플에 시달릴 때 정신과 교수를 만나 상담을 받은 적이 있었다"며, "그림을 그려보라고 해서 비오는 날 우산을 쓰고 있는 나 자신을 그렸다. 완성된 그림을 보니 장맛비가 내리고 있었는데, 이 비의 양이 내가 받고 있는 스트레스 양이라고 하더라"고 고백했다.
 
이어 전현무는 "상담을 했던 교수가 '혼자 우산을 들고 견디기에는 많이 버거우시죠'라고 물어보더라. 그 한마디에 해법을 따로 들은 게 아니었는데도 말 자체에 많은 위안을 받았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