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소개로 만난 여성 때려 살해한 남성이 경찰에 전화해 한 말

중앙일보 2017.04.27 06:11
일러스트=김회룡

일러스트=김회룡

한 남자 대학생이 선배 소개로 만난 여성과 술을 마시고 폭행해 숨지게 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26일 전남 순천경찰서는 31세 여성을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로 광주 모 대학 4학년 A(24·남)씨를 긴급체포했다고 밝혔다.
 
사건이 발생한 건 25일 밤이다. A씨는 선배의 소개로 합석하게 된 피해자 여성과 술을 마셨다. 그리고 다음날 오전 1시, 순천 시내의 한 모텔에서 그녀의 얼굴과 머리 등을 수차례 때렸다. 여성은 숨졌다.  
 
A씨는 26일 오전 8시55분 쯤 자신의 휴대폰으로 경찰에 전화했다. 그는 "사람이 죽은 것 같다"는 말로 자신이 저지른 사건을 털어놓았다. 
 
경찰은 A씨를 현장에서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구체적인 범행 경위를 조사하면서, 피해자 부검을 실시하기로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