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다 한 조각'을 담은 19억짜리 희귀 보석

중앙일보 2017.04.24 11:20
햇빛을 받으면 푸른 바다를 품은 듯한 모습을 보이는 희귀 보석이 많은 사람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사진 Visual News]

[사진 Visual News]

최근 온라인 매체 비주얼뉴스는 미국 오리건 주에서 발견된 희귀 보석 '오팔 뷰트(Opal Butte)'를 소개했다.
 
이 보석은 전 세계 오팔 생산량의 약 96%가량을 차지하는 호주가 아닌 미국에서 발견돼 더 주목을 받았다고 한다. 후에 미국 오리건 주의 한 광산의 이름을 따 '오팔 뷰트(Opal Butte)'라고 불리게 된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 Visual News]

[사진 Visual News]

매체에 따르면 오팔 뷰트는 740캐럿이다. 오팔이 1캐럿 당 약 260만원인 것을 고려하면 오팔 뷰트는 약 19억 원인 것이다.
 
전문가들은 "모든 색상을 지닐 수 있는 '단백석(규산염의 준광물)' 중에서도 오팔 뷰트는 바다를 품은 듯 희귀한 모습을 지녔다"며 "이를 고려하면 더욱 높은 가치를 지닐 것"이라고 설명했다고 한다. 
[사진 Visual News]

[사진 Visual News]

바다를 품은 것처럼 보이는 오팔 뷰트의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너나할 것 없이 친구를 태그하며 “생일 선물로 사 달라”, “안 사주면 절교” 등의 댓글을 달았다.
 
이형진 인턴기자 lee.hyungj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