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현대차 사상 최초의 고성능 브랜드 ‘N’ 꼬리표 단 'i30N' 등장

중앙일보 2017.04.24 11:08
현대차 i30N' 독일 뉘르부르크링 예선 완주 [현대차]

현대차 i30N' 독일 뉘르부르크링 예선 완주 [현대차]

현대차의 고성능 브랜드(N)의 첫 모습을 엿볼 수 있는 차량이 독일에서 등장했다. 현대자동차 24일 “독일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 레이스 예선전’에서 신형 i30N 모델이 예선전 완주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현대차 i30N' 獨 뉘르부르크링 예선 완주 [현대차]

현대차 i30N' 獨 뉘르부르크링 예선 완주 [현대차]

 

하반기 유럽 출시하는 i30N
뉘르부르크 내구 레이스 출전해 성능 점검
예선전서 SP3T 클래스 완주 성공

i30N은 2대는 지난 22~23일 독일 뉘르부르크링 서킷에서 열린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 예선전(SPT3 클래스)에 참가했다.  
 
뉘르부르크링 레이스는 주행 환경이 혹독해서 일명 ‘녹색 지옥’으로 불리는 대회다.  가속·선회성능·장시간 주행 등 내구성이 경기의 승패에 결정적인 역할을 한다.  
현대차 i30N' 獨 뉘르부르크링 예선 완주 [현대차]

현대차 i30N' 獨 뉘르부르크링 예선 완주 [현대차]

 
현대차는 이 대회에서 전용 경기차가 아닌 변경을 최소화한 양산차에 가까운 i30N 차량을 출전시켰다. 올 하반기 유럽 출시를 앞두고 내구성을 점검하기 위해서다.
현대차 i30N' 獨 뉘르부르크링 예선 완주 [현대차]

현대차 i30N' 獨 뉘르부르크링 예선 완주 [현대차]

 
현대차는 다음달 25일~28일 열릴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 레이스 본선 대회에도 같은 차량을 출전시켜 양산 전 성능 테스트의 장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현대차 i30N' 獨 뉘르부르크링 예선 완주 [현대차]

현대차 i30N' 獨 뉘르부르크링 예선 완주 [현대차]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 레이스는 '르망 24시간 내구 레이스'와 '스파 24시간 내구 레이스'와 함께 유럽 3대 내구 레이스로 불린다. 지난해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 레이스에서 완주한 차량은 158대 중 101대(64%)에 불과했다.
문희철 기자 reporter@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