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절도' 출소 하루 만에 또 절도…구속 수사중

중앙일보 2017.04.24 10:22
절도 범죄로 3년간 교도소에서 복역하다 출소한 다음 날 또 다시 절도를 벌인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군포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상 절도 혐의로 번모(41)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변씨는 지난 11일부터 15일까지 군포와 의왕, 안양 등지의 공장 6곳에서 24명의 현금과 지갑 등 500만원 상당을 절도한 혐의를 받고있다. 변씨는 10일 안양교도소에서 절도로 징역 3년을 선고받아 만기 출소한 바 있다. 출소 다음 날, 또 다시 범행을 저지른 것이다.
 
경찰 관계자는 "추가 범행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여죄를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