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시, 더치커피·질소커피 위생실태 집중단속

중앙일보 2017.04.24 06:24
최근 '비가열 추출 방식'의 커피가 인기를 더해가는 가운데 서울시가 이러한 비가열 추출 커피의 대명사인 '더치커피'와 '질소커피'에 대한 위생실태 단속에 나선다. 비가열 추출 방식은 실온에서 최소 4시간에서 8시간 이상 뜨겁지 않은 물을 이용해 커피를 추출하는 방식이다.
 
[중앙포토]

[중앙포토]

서울시는 비가열 추출 방식으로 만든 커피의 세균 증식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고 24일부터 이같은 비가열 추출 커피를 판매하는 커피전문점의 위생실태 집중단속에 나선다. 해당 커피에 대한 대장균, 황색포도상구균 등 미생물 검사와 더불어 각 영업장의 위생 상태 등도 종합적으로 살펴본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