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文 "tvN 혼술남녀 신입PD 사망, 진상조사 필요"

중앙일보 2017.04.20 11:26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20일 tvN 드라마 '혼술남녀'의 조연출을 맡았던 고 이한빛 PD의 사망사건과 관련해 "유가족과 시민단체가 강력하게 제기하고 있는 의문과 문제에 대한 철저한 진상조사와 함께 고인의 직장 및 책임 있는 사람의 분명한 해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문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며 "상상할 수조차 없었을 고인의 죽음에 아직도 비통해하실 가족분들께 삼가 조의를 표한다"고 밝혔다.
[사진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페이스북]

[사진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페이스북]

 
이어 "고인의 유서를 읽으며 가슴이 아팠다. '하루 20시간이 넘는 노동에 지쳐 있는 노동자들을 독촉하고 등떠밀고 제가 가장 경멸했던 삶이기에 더 이어가긴 어려웠어요.'라고 적어내려 갔던 고인의 심정을 생각하면 몸이 떨려온다"며 "고인의 죽음이 개인의 문제가 아니라 우리사회의 뿌리 깊은 병폐인 '노동착취'에 기인하고 있기 때문에 더 안타깝고 죄송하다"고 밝혔다.
 
문 후보는 "열정 가득한 젊은 PD가 왜 극단적인 선택을 할 수밖에 없었는지, 유가족들과 시민단체들이 강력하게 제기하고 있는 의문과 문제들에 대한 철저한 진상조사와 함께 고인의 직장 및 책임 있는 사람들의 분명한 해명이 필요하다"며 "저도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