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어준 "문재인 '주적' 발언, 文 지지자에겐 이해가 가는 답변"

중앙일보 2017.04.20 09:07
유승민 문재인

유승민 문재인

 
유승민 바른정당 대선 후보가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의 안보관과 관련, 집중 공세를 한 데 대해 김어준씨가 유 후보의 성공적인 공세였고 문 후보 역시 적절히 방어했다고 평가했다.
 
김어준씨는 20일 오전 방송된 tbs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전날 KBS 주최 대선후보 TV토론과 관련 이야기를 나눴다.
 
그는 "이 공방은 자신의 지지자들에게 어필하는 공격과 방어였다고 본다"며 유 후보의 공세가 성공적이었다고 평가했다.
 
이어 "그래도 북한은 주적이지' 믿는 보수층이 있고 '대통령과 국방부는 할 일이 다르다'는 해명도 문 후보의 지지자들에게는 이해가 가는 답변이었다"고 덧붙였다.
 
이에 앞서 유 후보는 TV토론에서 "국방부 국방백서에 북한은 우리의 주적이라고 하고 있다"며 "북한이 주적이냐"고 물었고, 문 후보는 이에 "대통령이 될 사람이 할 말은 아닌 것 같다"며 즉답을 피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