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우아한형제들 사외이사에 김상헌 전 네이버 대표

중앙일보 2017.04.19 17:09
김상헌 전 네이버 대표.

김상헌 전 네이버 대표.

 김상헌 네이버 전 대표가 배달앱 ‘배달의민족’ 신규 사외이사로 선임됐다.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지난달 김 전 대표의 사외이사 선임을 승인했다고 19일 밝혔다.. 임기는 3년이다. 서울대 법대, 하버드대 로스쿨 출신인 김 전 대표는 2009년 4월 네이버 대표이사직에 오른 뒤 약 8년간 네이버를 이끌었다. 우아한형제들은 “네이버를 성장시킨 김 전 대표의 지식과 경험이 ‘푸드테크’와 관련한 경영 전반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