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에이미, 10살 연하 한국인 남성과 결혼 전제 열애

중앙일보 2017.04.19 14:27
사진=JTBC

사진=JTBC

방송인 에이미가 10살 어린 한국 국적 남성과 결혼을 전제로 열애 중이라고 19일 스포츠조선이 보도했다.  
 
에이미는 인터뷰에서 "예비신랑은 한국에서 방송인 생활을 하던 시기부터 꾸준히 연락을 취해 온 사이"라며 "이후 연인이 됐고 곧 결혼할 계획이다. 올해 말이나 새해 연초 결혼하기 위해 준비 중이다"고 전했다.  
 
미국 국적인 에이미는 체류자격으로 한국에서 연예인으로 활동했다. 그는 2008년 올리브 채널의 '악녀일기3'로 데뷔해 인기를 얻었다.  
에이미. 사진=일간스포츠

에이미. 사진=일간스포츠

 
그러나 2012년 프로포폴을 투약한 사실이 적발돼 법원에서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이어 에이미는 집행유예 기간이던 2014년 9월 졸피뎀을 투약한 혐의로 기소돼 벌금 500만원에 처해졌고 2015년 강제출국 통보를 받았다.  
 
에이미는 그해 11월 출국명령처분 취소소송 항소심 선고공판에서 기각 판결을 받았으며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미국으로 떠났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