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원진, 새누리당 대선후보 수락…"태극기 민의 받들겠다"

중앙일보 2017.04.11 16:47
자유한국당을 탈당한 친박계 조원진 의원이 새누리당의 대선후보로 추대됐다. 조 의원은 11일 "헌정 사상 처음으로 아스팔트에 나온 태극기 민들의 뜻을, 마음을 대변토록 하겠다"며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자유한국당을 탈당하고 새누리당에 입당한 조원진 의원. [중앙포토]

자유한국당을 탈당하고 새누리당에 입당한 조원진 의원. [중앙포토]

조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회에 참석해 "우리들의 돌풍에 실감이 날 정도로 국민들의 관심과 지지가 있을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또 "정당 사상 정치인이 주도하지 않은, 국민이 주도한 정당은 처음"이라며 "그것도 짧은 시간, 90년 보수정당이었던 자유한국당에 실망한 10만 기성당원을 갖췄다는 것은 정당사에서 처음 있는 일"이라며 새누리당 창당을 평가했다.
 
조 의원은 "시작은 미약하지만 그 끝은 창대할 것"이라며 "새누리당의 19대 대선 후보로 결정해주셔서 한편으론 영광이고 한편으론 가시밭길에 큰 짐을 지고 가는 것이지만 두렵지 않다"고 밝혔다. 이어 "종북좌파들, 특히 좌파에 정권을 넘기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비대위에서 정미홍 대변인은 "그냥 태극기를 들고 나온, 욱해서 만든 아마추어리즘이 아니고 정치사를 뒤엎게 될 것"이라며 "후보가 워낙 출중하고, 그동안 알려지지 않았다가 이번에 각인이 되면서 무너져가는 보수를 들어 올릴 유일한 정통정당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