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승민 “후보 단일화 않겠다”

중앙일보 2017.04.11 01:36 종합 8면 지면보기
유승민 바른정당 대통령 후보는 10일 청주 육거리시장을 찾아 상인들을 만났다. [뉴시스]

유승민 바른정당 대통령 후보는 10일 청주 육거리시장을 찾아 상인들을 만났다. [뉴시스]

유승민 바른정당 대선후보가 10일 “후보 단일화는 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12일 치러지는 충남 천안 시의원 보궐선거 지원 유세를 한 뒤 기자들과 만나서다. 그는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를 두곤 “진보 후보”여서 단일화할 수 없다고 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를 두고도 “재판을 받고 있는 무자격 후보인 데다 꼼수 막말로 보수를 대표할 수 있는 인격이 전혀 안 된다” “(공직 사퇴 시한인) 자정 3분 전에 사퇴하는 이런 꼼수를 또다시 부릴 수 없도록 ‘홍준표 방지법’을 제정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를 두고 당내에선 단일화 가능성이 사라졌다고 보기도 어렵겠지만 완주를 공언해 놓고 말을 뒤집기는 어렵지 않겠느냐는 관측이 많다.
 

충청서 떳떳한 보수 강조

유 후보는 이날 충청권을 집중 공략했다. 그는 “보수가 정말 국민 앞에 자랑스럽고 떳떳할 수 있도록 하나를 하더라도 당당하게 하겠다”고 말했다. 
 
박성훈 기자 park.seonghu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