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준기 전혜빈 열애인정 “확신 얻기까지 오랜 시간”(공식입장)

중앙일보 2017.04.04 20:26
[사진 SNS 캡처]

[사진 SNS 캡처]

배우 이준기(35)와 전혜빈(34)이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두 사람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두 사람은 2014년 드라마를 통해 동료로 만났고 처음 열애설이 불거졌을 당시에도 좋은 친구 사이였다”면서 “두 사람은 2016년 상반기부터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친구로 지내오면서 서로 공통점이 많은 것을 알게 됐고 호감을 느꼈지만, 그 감정에 대해 확신을 얻기까지 오랜 시간이 걸렸기 때문에, 매우 조심스럽게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한 매체는 두 사람이 올 초 양양에 있는 전혜빈의 별장 등지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등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고 보도했다.  
 
두 사람은 지난 2015년 6월과 8월, 9월 연이어 열애설이 불거졌지만, 양측은 “친한 동료 사이”라고 일축했다. 두 사람은 2014년 KBS2 드라마 ‘조선 총잡이’를 통해 인연을 맺었다.
 
다음은 이준기 전혜빈 소속사 나무엑터스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나무엑터스입니다.  
 
금일 보도된 이준기, 전혜빈 배우의 열애설에 대한 공식 입장 전해드립니다.  
 
이준기, 전혜빈 배우는 2014년 드라마를 통해 동료로 만났고 처음 열애설이 불거졌을 당시에도 좋은 친구 사이였습니다. 두 사람은 2016년 상반기부터 연인 사이로 발전했습니다. 친구로 지내오면서 서로 공통점이 많은 것을 알게 됐고 호감을 느꼈지만, 그 감정에 대해 확신을 얻기까지 오랜 시간이 걸렸기 때문에, 매우 조심스럽게 만남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부디 따뜻한 눈으로 두 배우를 봐주시고 앞으로의 활동에도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