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철수 "文, 허깨비 만들어 가정하고 비판한다"

중앙일보 2017.04.04 12:48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 [사진 오종택 기자]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 [사진 오종택 기자]

 국민의당 대선주자인 안철수 전 대표가 4일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통령 후보가 자신을 적폐연대를 시도 한다고 주장한 데 대해 "허깨비를 만들어 그 허깨비를 비판하는 것"이라고 받아쳤다.


안 전 대표는 이날 충남대 강연 직후 기자들과 만나 "제가 '누구를 반대하기 위한 그런 공학적 연대에 대해 반대한다', '절대로 그런 일은 없다'고 여러 차례에 걸쳐 말씀드렸다. 그런데 그걸 또 가정하고 비판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저는 누구를 반대하기 위해 출마한 것이 아니다"라며 "제가 가진 비전과 리더십이 더 낫기 때문에 출마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안 전 대표는 이날 "국민을 반을 잘라 '나를 따르지 않는 사람들은 몰상식과 불의(不義)'라고 규정하는 것이야 말로 많은 사람들이 문제라고 하는 '계파패권주의'의 한 단면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문 전 대표를 정면 반박했다. 문 전 대표가 지난 3일 당 대선 후보로 확정되며 이번 대선 구도를 "정의와 불의, 상식과 몰상식" 규정한 데 대한 비판이다. 그는 "저와 문 후보가 양강구도로 가는 입장에서 그런 말씀을 하신 건 저를 지지하는 사람들을 몰상식, 불의라고 하는 것이다. 정말 적절하지 않다"고 주장했다.


이지상 기자 ground@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