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민의당 대선 경선] 안철수 경기에서도 77.44%로 압승…후보 선출 유력

중앙일보 2017.04.01 19:30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 [중앙포토]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 [중앙포토]

1일 수원 종합운동장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국민의당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경기지역 경선에서 안철수 후보가 77.44%의 득표율로 이겼다. 손학규 후보는 20.29%로 2위, 박주선 후보는 2.27%로 3위를 했다. 

안 후보는 이날 승리로 지역별로 열리고 있는 순회경선 5연승을 달렸다. 안 후보의 누적 득표율은 68.23%다. 손 후보는 22.16%, 박 후보는 9.62%를 기록하고 있다.
 
안 후보의 이날 압승으로 국민의당 내에선 안 후보의 후보 선출 가능성을 거의 확실한 수순으로 보는 시각이 짙어졌다. 국민의당은 2일 서울·인천, 4일엔 대전·충남·충북·세종에서 경선 투표를 마친 뒤 최종적으로 대선 후보를 확정한다.


후보 선출에 20%를 반영하는 여론조사는 3~4일 치러진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