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추미애 "국민의당 의도적으로 띄우는 언론있다"

중앙일보 2017.03.31 10:02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31일 "일부 언론이 의도적으로 국민의당을 띄우고 있다"며 "지나치다"고 불만을 터뜨렸다. 추 대표는 당 최고위원회의 모두 발언에서 "단순 참여자의 숫자를 비교해도 민주당은 36만명 이상이고, 국민의당은 겨우 11만명으로 3배 이상으로 차이가 난다"며 "앞으로 수도권으로 올 수록 격차는 더욱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사진 중앙포토]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사진 중앙포토]

추 대표는 "참여규모나 지역분포를 봐도 클래스가 다르다"면서 "도를 넘은 국민의당 띄우기가 민주당으로의 정권교체를 막겠다는 것이라면 정권교체를 열망하는 국민과 함께 당당히 맞설 것"이라고 했다.  
이와관련, 민주당 관계자는 "일부 언론은 대의원들만 참여하는 민주당의 순회 현장투표와, 일반 국민들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국민의당 현장투표를 단순하게 비교해 마치 민주당 경선엔 투표자 수가 형편없이 적다는 취지로 보도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서승욱 기자 sswoo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