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현중, 음주운전 적발…"운전석에서 곯아떨어져"

중앙일보 2017.03.30 20:44
[중앙포토]

[중앙포토]



가수 김현중(31)이 음주운전 적발로 구설에 올랐다.
 
30일 채널A 보도에 따르면 김현중은 지난 26일 서울 송파구에서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김현중은 차량 신호대기 중 술에 취해 잠이 들었고, 뒤차 운전자의 신고를 받은 경찰에 의해 적발됐다.
 
당시 김현중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정지에 해당하는 0.075%. 경찰에 따르면 김현중은 맥주 2캔을 마셨다고 해명했다.
 
이에 김현중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김현중이 지인들과 개인적인 술자리를 하는 도중 주차 관리자에게 다른 장소로 이동 요청을 받아 운전한 것으로 확인했다"며 "1km도 안 되는 거리를 이동하는 과정에서 음주 단속에 응하게 되어 면허 정지 처분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김현중은 음주 후 운전대를 잡은 것이 잘못임을 인지하고 반성하고 있다"며 "앞으로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주의하겠다"고 사과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