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M] 앤 해서웨이 주연 '콜로설', 한국 촬영 현장 공개

중앙일보 2017.03.30 13:50
앤 해서웨이 주연의 할리우드 영화 '콜로설'(나초 비가론도 감독)이 한국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콜로설'은 대책 없는 백수 글로리아(앤 해서웨이)가 서울 한복판에 나타난 괴수와 연결되며 벌어지는 소동극을 그린 괴수 액션 판타지 영화. 
사진=아이아스 플러스 제공

사진=아이아스 플러스 제공

영화의 10~15% 분량이 서울과 부천에서 촬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부분의 촬영은 캐나다 벤쿠버에서 진행됐다. 이번에 공개된 스틸 사진은 여의도 한강 일대와 부천 만화박물관 앞의 촬영 모습을 담고 있다. 
부천 만화박물관 촬영 현장 (사진=아이아스 플러스)

부천 만화박물관 촬영 현장 (사진=아이아스 플러스)

'콜로설'의 국내 프로덕션을 진행한 바다엔터테인먼트 신인기 프로듀서에 따르면, 국내 촬영을 위해 400여 명의 한국 엑스트라들이 출연했다. 그는 "서울시와 부천시, 서울영상위원회, 부천만화박물관 등 다양한 기관들의 지원 아래 촬영을 진행했다"고 말했다. 


앤 해서웨이, '미녀와 야수'(3월 23일, 빌 콘돈 감독)에서 야수 역을 맡았던 댄 스티븐스 등이 출연하는 '콜로설'은 4월 개봉을 앞두고 있다. 
여의도 한강 일대 촬영현장 (사진=아이아스 플러스 제공)

여의도 한강 일대 촬영현장 (사진=아이아스 플러스 제공)

관련기사


박지윤 인턴기자 park.jiyoon1@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