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아차 프리미엄세단 '스팅어' 새 엠블럼 공개

중앙일보 2017.03.30 13:46
 기아자동차의 프리미엄 브랜드 ‘스팅어’의 엠블럼이 30일 공개됐다.
기아차가 새로 선보이는 프리미엄 세단 '스팅어'의 엠블럼. [사진제공=기아자동차]

기아차가 새로 선보이는 프리미엄 세단 '스팅어'의 엠블럼. [사진제공=기아자동차]



기아차는 이날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KINTEX)에서 열린 2017 서울모터쇼 프레스 컨퍼런스에서 프리미엄 세단 스팅어와 신규 엠블럼을 선보였다.

새 엠블럼은 후륜구동의 세로 배열 엔진을 모티브로 삼았다. 이상적인 무게 균형인 5:5를 형상화해 안정감과 역동성을 강조했다.


스팅어는 기아차의 디자인 역량과 연구개발 기술력이 집약된 후륜 구동 기반의 프리미엄 세단이다. 3.3 트윈 터보 Gdi, 2.0 터보 Gdi, 2.2 디젤 등 세 종류다.


3.3 트윈터보 Gdi 모델은 최고 출력 370마력에 최대 토크 52.0kgf·m의 성능을 갖췄다.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디자인부문 최고 영예인 ‘아이즈온 디자인상’을 수상했다.
기아스팅어

기아스팅어

 
유길용 기자 yu.gilyo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