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천 동암역 사고 현장 영상보니…

중앙일보 2017.03.30 06:39
29일 오후 9시쯤 인천시 부평구 동암역 남광장에서 쏘나타 승용차 1대가 출입구 계단으로 돌진해 행인 3명을 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운전자 A씨(63)는 앞서 다른 차량을 들이받고 출입구 앞 도로변에 차를 세웠지만 차량 밖으로 나오지 않았다.


이를 본 행인들이 보조석 문을 열어 A씨에게 차 밖으로 나오라고 요구하자 A씨는 갑자기 다시 차의 시동을 걸고 운전을 시작했다. 
인천시 부평구 동암역 남광장 음주운전 사고 현장. [사진 유튜브 캡처]

인천시 부평구 동암역 남광장 음주운전 사고 현장. [사진 유튜브 캡처]

A씨 승용차는 조수석 문이 열린 채로 굉음을 내며 5m 앞 출입구 계단으로 돌진했고, 행인 3명이 차에 받혔다. 

 
차에 치인 행인들은 몸이 날아갈 정도로 충격이 컸다. 사고 현장에서 촬영된 스마트폰 영상을 보면 한 여성행인은 공중에 몸이 붕 떠 날아가는 모습이 나온다. 이들은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를 현장에서 혈중알코올농도를 측정한 결과 면허정지에 해당하는 수치가 나왔다고 밝혔다.


경찰은 A씨가 술에 취해 횡설수설하고 있다며 술이 깨는 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