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서진 "윤여정, 술·담배 줄였으면"

중앙일보 2017.03.25 09:22
윤여정

윤여정

 배우 이서진이 윤여정을 걱정했다.
 
24일 방송된 tvN '윤식당'에서는 윤여정의 데뷔 50주년을 기념하는 행사 현장이 공개됐다.
 
이날 이서진은 윤여정을 축하했고, 윤여정은 "진심으로 얘기하라"고 말했다. 이에 이서진은 "선생님 술, 담배 좀 줄였으면 좋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여정은 황당해 하면서도 후배들의 조언에 웃음을 지어 눈길을 끌었다.
 
홍수민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