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프로배구 삼성화재 임도헌 감독 사퇴

중앙일보 2017.03.24 17:53
프로배구 삼성화재 임도헌 감독이 사퇴했다.
임도헌 감독.

임도헌 감독.



삼성화재 배구단은 24일 "임도헌 감독이 일신상의 이유로 사임 의사를 표명했다. 많은 고민을 했으나 빠른 팀 재정비를 위해 임도헌 감독 의사를 존중하고 받아들이기로 했다. 후임 감독 선임에 대한 부분은 다양한 각도에서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삼성화재는 프로배구 사상 최초로 8번이나 챔피언결정전에서 우승했다. 그러나 이번 시즌 삼성화재는 사상 처음으로 플레이오프에 진출하지 못했다.  
 
현역 시절 특급 공격수로 명성을 떨친 임도헌 전 감독은 지난 2006년 코치로 삼성화재와 처음 인연을 맺었다. 신치용 단장의 후임으로 지난 2015년 지휘봉을 잡은 임 전 감독은 2015~16시즌 3위, 이번 시즌은 4위로 부진했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