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병호, 행운의 결승타...시범경기 타율 0.359

중앙일보 2017.03.24 08:21
박병호(31·미네소타 트윈스)가 행운의 결승 안타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박병호는 24일 미국 플로리다주 클리어워터 스펙트럼필드에서 열린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4번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타점을 기록, 미네소타의 4-2 승리를 이끌었다.
박병호

박병호

 
첫 타석에서 삼진으로 물러난 박병호는 2-2로 팽팽하던 3회초 2사 1,2루에서 2루수와 좌익수 사이로 절묘하게 떨어지는 행운의 안타를 때려 타점을 기록했다. 수비수들이 타구 처리를 미루는 사이 박병호의 타구가 안타가 된 것. 2루주자 J.B 슈크가 홈을 밟으며 3-2로 경기를 뒤집었다.  


박병호는 6회 초는 투수 앞 땅볼로 물러난 뒤 7회 말 수비에서 교체됐다. 박병호는 시즌 타율 0.359(39타수 14안타), 4홈런, 9타점, 8득점을 기록하고 있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