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근깨 그려넣고 '세젤예' 미모 뽐내는 아이돌

중앙일보 2017.03.23 11:01
[사진 더셀러브리티]

[사진 더셀러브리티]

걸그룹 레드벨벳 멤버 아이린(본명 배주현·25)의 주근깨가 그려진 모습이 화제다.


[사진 더셀러브리티]

[사진 더셀러브리티]

21일 계간지 '더 셀러브리티'는 걸그룹 레드벨벳과 함께 진행한 화보를 공개했다. 화보 속 아이린은 볼에 주근깨를 그려 넣고 그윽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사진 더셀러브리티 페이스북]

[사진 더셀러브리티 페이스북]

 
해당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최근 네 번째 미니앨범 루키(Rookie) 활동을 마친 그는 쉬는 동안 여행을 떠나고 싶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