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JYP 연애 금지 기간 5년에서 3년으로 줄인 이유

중앙일보 2017.03.17 15:18
KBS2 '연예가중계'

KBS2 '연예가중계'

JYP의 수장 박진영이 고민을 토로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JYP 연애 금지 기간' 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작년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 방송 장면을 캡처하며 JYP의 연예 금지 기간이 줄어든 이유를 설명했다.
 
당시 박진영은 "원래 연애 금지 기간은 5년이었다" "하지만 결국 3년으로 단축시켰다"고 말했다.
 
리포터의 "왜 단축했느냐?"는 질문에 박진영은 "아무도 안 지키더라" "너무 긴 기간을 정하고보니 애초에 아무도 안 지키는구나 하는 걸 깨닫게 됐다"고 말해 현장에 있던 JYP 아이돌들을 뜨끔하게 만들었다. 
 
이를 본 네티즌은 "사귀진 않아도 다 할 수 있다" "이젠 2년으로 줄여야 할 듯" "퇴직금 및 월차도 1년인데 1년 해야 한다" 등 반응을 보였다. 
 
임유섭 인턴기자 im.yuseop@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