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교차 큰 봄에는 방수 투습 살펴야···콜핑, 2017 S/S시즌 '도라재킷' 출시

중앙일보 2017.03.17 13:51
아웃도어 전문 브랜드 콜핑이 봄을 맞아 2017년 S/S시즌을 대비한 도라재킷을 선보였다.
 
콜핑이 선보인 도라재킷은 일교차가 크고 갑작스런 날씨변화가 많은 봄철 야외활동에서 몸을 보호할 수 있는 아우터제품으로 특히 방수, 투습을 비롯해 보온을 해줄 수 있는 제품이다.
 
도라재킷은 2.5 레이어를 적용한 가벼운 경량재킷이면서도 방수, 투습 및 보온기능이 우수하다. 또한, 스포티한 외관을 살린 배색과 절개를 적용해 스타일리시한 연출이 가능하다 회사측은 강조했다.
 
회사측 관계자는 “야외활동이 많아지는 봄철에는 일교차와 미세먼지 등으로부터 몸을 보호해야 한다”며 “도라재킷은 이 같은 봄철 아웃도어 활동에 안성맞춤인 제품”이라고 말했다. 이어 “슬림한 핏을 살려 젊은 감성으로 착용할 수 있어 젊은 남녀들에게 더욱 큰 호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콜핑은 2017년 S/S시즌 테마로 심플한 디자인의 실루엣과 절제된 단아함을 강조한 ‘미니멀리즘(Minimalism)’으로 선정했다.
 
이에 콜핑측은 미니멀한 감성을 품고 애시드한 포인트가 스며든 고기능성 스포츠웨어 기능은 물론 일상복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도록 아웃도어 제품을 선보였다. 이번에 출시한 제품라인은 포에틱 에슬래져룩을 비롯해, 도시적 향취가 물씬 나도록 현대적 감성으로 재해석한 어반시티룩, 고기능성 아웃도어 의류를 젊은 감성으로 재해석한 얼라이브 액션까지 총 3가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