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끼줍쇼’강호동, 한 여성 폭탄 발언에 ‘멘붕’

중앙일보 2017.03.17 12:28
‘한끼줍쇼’ MC 강호동이 한 여성 시민의 폭탄 발언에 당황했다.
 
15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강호동은 시민들과 소통에 나섰다.
 
강호동은 여느 때와 같이 주민들에게 말을 걸었고, 한 여성이 강호동에게 다가왔다. 여성은 강호동과 몇 번 봤다면서 “옛날에 호텔 나이트에서 한 번 봤다”라고 말해 강호동을 당황케 했다.
 
강호동은 “그때 우리 서로 부킹했냐”고 물었고, 여성은 “아니 안 했다. 같은 공간에서만 놀았다”라고 답했다. 이어 여성은 “GOD 태우 씨, HOT 멤버랑도 했다. 거기 연예인들 되게 많이 왔다”라고 폭로해 또 한 번 웃음을 안겼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